산업용 자재·공구 백화점 '툴마트' 인천 항동에 둥지

김태양 기자

발행일 2020-07-15 제13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건물 매입 MOU… 12월 개점 추진
2천여업체 입점·年6천억 경제효과


공구, 철물, 화학제품 등 산업용 자재를 살 수 있는 산업 자재·공구 백화점이 인천에 들어설 전망이다.

지툴마트(주)는 최근 인천 중구 항동에 있는 건물을 매입하기 위해 소유주인 이지스자산운용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지툴마트는 양해각서에 따라 건물 매입에 관한 배타적 우선협상권을 획득했다.

지툴마트는 건물을 매입한 후 산업 자재·공구 백화점 '툴마트(Tool Mart)'를 만든다는 계획이다. 건물을 리모델링해 1~3층은 매장과 편의시설, 4~6층은 주차장으로 사용한다는 구상이다. 지툴마트가 매입하려는 건물은 지상 6층, 연면적 4만9천778㎡ 규모다.

지툴마트는 툴마트에 산업용 자재를 생산하는 국내외 2천여 개 업체가 입점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미국과 독일에 있는 글로벌 산업 자재 프랜차이즈 업체와 업무 제휴도 추진하고 있다. 지툴마트는 툴마트가 문을 열면 연간 6천억원의 생산 유발 효과와 2천500여 명의 직간접 고용 창출 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툴마트는 오는 12월 개점을 목표로 IT 시스템 구축 업체 선정, 입점 업체 모집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입점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gtoolmart.com)에서 확인하면 된다.

김성희 지툴마트 대표는 "툴마트 인근 지역 산업단지에는 약 5만개의 기업이 밀집해 있다. 수도권 지역의 산업 자재 시장 규모는 우리나라 전체 시장의 53% 정도인 40조원으로 추정된다"며 "산업 자재 생산 업체와 최종 구매자를 직접 연결하는 툴마트는 원가 절감 등을 통해 기업의 제품 경쟁력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양기자 ksun@kyeongin.com

김태양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