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50대 주민 코로나19확진

김성호 기자

입력 2020-07-15 12:09:3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포토]인천 워크 스루 선별진료소도 한산
오전 인천시 연수구 선학체육관 주차장에 설치된 '워크 스루(Walk Thru)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인천시는 미추홀구 주안8동에 거주하는 A(57)씨가 신종 코로나19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4일 우즈베키스탄에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즉시 미추홀구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검사 결과 15일 오전 8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방역 당국은 A씨 자택 일대에서 방역 작업을 진행했고, 어머니와 아내 등 가족 3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A씨는 인천시의 365번째, 미추홀구의 69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됐다. 

/김성호기자 ksh96@kyeongin.com

김성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