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시정 자문회의, 주민 참여 그린뉴딜 의견 모아

김태성 기자

입력 2020-07-23 16:40:5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72301001083100053301.jpg
/화성시 제공

화성시는 지난 22일 동탄출장소 대회의실에서 서철모 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제1회 시정자문위원회 전체회의'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자문위원들은 ▲효율적인 무상교통 조기정착 방안 ▲특색있는 봉사도시 브랜드 구현 ▲시민과 함께하는 100만 대도시 준비가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또 정부에서 지역 주도형 뉴딜을 주문한 만큼 주민참여를 통한 그린뉴딜 정책 추진해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서 시장은 "각계 각층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위원회가 제안해 주신 고견들을 적극 수렴해 우리 시를 지속가능한 발전 도시로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 시정자문위원회는 지난해 9월 첫 발대했으며 화성시의 비전 및 목표, 정책 방향, 지역발전 계획 수립 및 시행에 대한 자문을 담당하고 있다. 

화성/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