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보건소, 코로나 19로 중단된 업무 일부 재개

서인범 기자

입력 2020-07-29 10:27:1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이천시가 코로나19 감염차단과 지역사회 확산방지를 위해 지난 2월24일부터 잠정 중단했던 보건소 업무 중 일부를 오는 8월3일부터 재개한다.

재개하는 업무는 건강진단결과서(보건증), 진료(일반, 한방), BCG예방접종, 결핵환자치료이며, 보건소와 남부통합보건지소에 한해 운영한다.

이와 관련하여 지역간 감염 차단을 위해 보건증은 주민등록상 이천시에 주소지를 둔 사람과, 관내 사업장에서 근무하는 근로자에 한하며, 진료와 결핵치료는 이천시민, 예방접종은(반드시 사전예약 후) BCG와 외국인등록번호 미발급자만 이용할 수 있다.

보건소 방문 시에 37.5℃ 이상 발열 및 호흡기 증상이 있거나 마스크 미착용 시에는 출입이 제한되며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검진 후 건강진단결과서(구 보건증)는 공공보건포털 사이트(WWW.g-health.kr), 정부24를 이용해 발급받을 것을 권장한다.

그동안 보건소는 코로나19 환자가 보건소 내로 유입되거나 의료진 노출로 발생할 수 있는 전파위험을 차단하는 등 시민안전에 최우선 목적을 두고 코로나19 대응에 총력을 기울여 왔다.

보건소 관계자는 "시민들도 마스크착용과 손 씻기, 생활 속 거리두기를 통해 코로나19 감염예방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바라며 시민들이 마음 놓고 보건소를 방문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과 업무 정상화를 위한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