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인천 영종도 임시생활시설 탈출한 베트남인 검거

유창수 기자

입력 2020-08-03 19:43:2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영종도 구읍뱃터 인근 해외입국자 임시생활시설 호텔에서 탈출한 30대 베트남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중부경찰서는 3일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베트남 국적 A(39)씨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4시 30분께 해외입국자 임시생활 시설인 인천 중구 영종도의 한 호텔에서 탈출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3일 입국 직후부터 지내던 5층 호텔 방에서 완강기를 사용해 창문으로 탈출한 것으로 파악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호텔 주변 CCTV 영상 등을 토대로 A씨를 추적했고, 오전 11시 40분께 자신의 친구 집인 서울 송파구의 한 빌라에서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격리기간이 3일밖에 남지 않았기 때문에 나가도 괜찮다고 생각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에 대한 조사를 마쳤고, 곧 인천 출입국관리사무소로 인계할 예정"이라며 "A씨는 관련 법에 따라 강제 출국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창수기자 you@kyeongin.com

유창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