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서 운행 중이던 시내버스 불어난 물에 잠겨…5명 구조

이종태 기자

입력 2020-08-06 08:53:2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80601000239800012271.jpg
/파주소방서 제공

6일 오전 파주시 파평면 도로에서 운행 중이던 시내버스가 빗물에 잠겼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출동한 구조 대원들이 승객 5명을 구조했으며, 이 중 버스 기사 1명을 병원으로 옮겼다.

크게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 관계자는 "버스가 침수된 도로에서 운행하다 갑자기 물이 불어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2020080601000239800012272.jpg
/파주소방서 제공

전날부터 파주, 연천 등 접경지역에 큰비가 내려 임진강 수위가 급상승했다. 파주에서는 전날 오후 3시부터 침수 우려 지역인 파평면 율곡리와 적성면 두지리 일부 주민들이 인근 중·고등학교로 대피했다.

/이종태기자 dolsaem@kyeongin.com

이종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