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대교서 50대 남성 해상으로 추락해 실종··· 해경 수색

공승배 기자

입력 2020-08-11 09:54:1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인천대교에서 5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해상으로 추락해 해경이 수색에 나섰다.

11일 인천해양경찰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32분께 인천대교 해상교량 송도국제도시 방면 5㎞ 지점에서 "한 남성이 바다로 추락했다"는 내용의 119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자는 운전 중 갓길에 세워진 차량에 운전자가 없는 것을 보고 119에 관련 사실을 알렸다.

해경은 소방당국의 공동대응 요청을 받고 현장에 출동했고, 차량 내부에서 발견된 신분증과 휴대폰 등을 바탕으로 실종자가 A(51)씨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해경과 소방당국 등은 10일 오후까지 인근 해상을 수색했지만 A씨를 찾지 못했다. 11일 오전 7시부터 경비정 등 함정 6척과 인력을 투입해 수색 작업을 재개한 상태다. 

/공승배기자 ksb@kyeongin.com

공승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