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왕산마리나 인근 어선 2척 침몰… 해경 '전원 구조', 사고 경위 조사중

어망에 닻줄 걸려 침몰됐을 가능성

김주엽 기자

발행일 2020-09-17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16일 오전 1시45분께 인천시 중구 왕산마리나 인근 해상에서 9.77t과 3.38t급 어선 2척이 침몰하는 사고가 났다.

사고 당시 9.77t급 선박에는 한국인 선장 A(63)씨와 베트남인 선원 3명이 타고 있었으나 배가 완전히 침몰하기 전 현장에 출동한 해경에 모두 구조됐다. 3.38t급 어선에는 승선원이 없었다.

해경은 9.77t급 선박에서 바다로 내린 닻줄이 인근에 설치된 어망에 걸리면서 배가 침몰했고, 이 어선과 홋줄로 연결된 3.38t급 어선도 함께 가라앉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주엽기자 kjy86@kyeongin.com

김주엽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