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중 인천소방본부장 훈련 동참, "119원의 기적, 많은 분들이 질주를"

임승재·공승배 기자

발행일 2020-11-12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소방본부 마라톤
"119원의 기적을 위해 함께 뛰어 주세요!"

김영중(사진) 인천소방본부장은 11일 "소방의 날(11월9일)을 기념하고, 어려운 이웃을 돕는 '119원의 기적' 캠페인을 실천할 수 있는 송도마라톤대회가 얼마 남지 않아 시민들께 동참을 당부하는 의미에서 직원들과 함께 뛰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3시께 정서진 119 수난구조대 앞에 모인 김 본부장을 비롯한 소방대원 13명은 주변 경인아라뱃길 11.9㎞ 구간을 뛰었다.

인천소방본부와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화재·사고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을 돕기 위해 지난해 8월부터 하루에 119원씩 한 달에 3천570원을 기부하는 '119원의 기적' 캠페인을 펼쳐왔다.

올해 송도마라톤대회는 '119원의 기적'에 동참하는 의미에서 마라토너들의 참가비 일부가 기부된다.

김 본부장은 "커피 한 잔 값도 안 되는 돈이지만 많은 시민이 동참해 큰 성금이 모였고, 화재 피해 등을 입은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되고 있다"며 "119원의 기적에 더 많은 분이 동참해 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임승재·공승배기자 isj@kyeongin.com

임승재·공승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