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상선 '해운산업 상생모델' 우수 선·화주 기업 인증

정부, 올해 첫 도입 제도로 정책금융 우대 금리 등 혜택
박기훈 대표이사 " 대한민국 해운산업 재건 최선 다할것"

김주엽 기자

발행일 2020-11-23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ㅁㄶㄻㄴㄹ111
SM상선은 한국해양진흥공사로부터 우수 선·화주 기업 인증 기업으로 선정됐다. 지난 20일 부산 롯데호텔에서 열린 인증서 수여식에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사진 왼쪽)과 SM상선 박기훈 대표이사가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2020.11.22 /SM상선 제공

올해 첫 도입… 해수부, 6곳 선정
항만 사용료·금융 우대 '혜택'


SM상선은 '우수 선·화주 기업 인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우수 선·화주 기업 인증은 선사와 화주 간 상생을 위해 올해 처음 도입된 제도다. 정부는 인증 기업에 법인세·항만시설 사용료 감면, 정책 금융 우대 금리, 한국해양진흥공사 보증료 인하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해양수산부는 지난 7월 인증 신청을 받아 서류 심사와 현장 심사, 인증심사위원회 심의 등을 거쳐 SM상선을 포함해 HMM, 남성해운 등 3개 선사와 현대글로비스(주), CJ대한통운(주), 주성씨앤에어(주) 등 3개사를 첫 우수 선·화주 기업으로 선정했다.

SM상선 박기훈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해운산업 재건과 선·화주 상생 모델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M상선은 최근 선복량 부족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수출 화주들을 지원하기 위해 12월부터 미주 노선에 3천300TEU(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급 컨테이너선 한 척을 추가로 투입할 예정이다.

/김주엽기자 kjy86@kyeongin.com

김주엽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