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택시가 유치원 통학버스 들이받아…60대 택시 기사 숨져

이현준 기자

입력 2020-12-05 08:41:1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도로를 달리던 택시가 신호대기 중이던 유치원 통학버스를 들이받아 택시 기사가 숨졌다.

5일 인천 미추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 2분께 인천 미추홀구 학익동의 한 도로에서 A(62)씨가 몰던 택시가 맞은 편에서 신호 대기 중이던 유치원 통학버스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가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택시에 타고 있던 승객 1명도 다쳐 치료를 받았다.

통학버스에 타고 있던 유치원생과 교사, 운전기사 등 6명은 다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사고 현장 주변 CCTV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현준기자 uplhj@kyeongin.com


이현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관련 태그 뉴스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