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맛 나는 가평…민선7기 공약사업 '순항'

완료 28.6%·정상 등 추진율 94.6%

김민수 기자

발행일 2021-01-22 제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가평군은 민선 7기 공약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희망복지·문화체육관광·인재육성·지역개발·지역경제·살맛 나는 농촌 등 6개 분야 56개 공약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21일 군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말 현재 완료사업은 28.6%이지만 정상추진되고 있는 사업을 포함하면 추진율은 94.6%로 나타났다.

공약사업 중 완료(계속 추진)사업은 16건, 정상추진 33건, 일부 추진 4건, 폐기 3건으로 이행률은 작년 상반기(21.4%) 대비 7.2% 상승했다.

희망복지·인재육성·지역경제 분야 완료율은 평균 26%로 낮으나 추진율은 100%다.

살맛 나는 농촌 분야는 완료율 및 추진율 모두 100%를 기록했다.

또한 문화체육관광·지역개발 분야 완료율은 평균 10%이지만 추진율은 90%로 나타났다.

군은 추진 중인 공약사업의 공정률 등을 고려해 올해 28개 사업을 완료, 공약추진 목표 이행률 50%를 달성키로 했다.

완료사업 중 연차별 반복사업은 지속 추진사업으로 관리하고 제2경춘국도 가평 노선안 확정사업에 대해서는 이행 후 계속 변경하고 계속 관리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희복마을 만들기 사업 등 정상추진사업은 계획대비 초과목표 달성, 관련 공모사업의 적극 추진, 외부 기간과의 적극 협업 등을 통해 정상 추진되고 있다고 군은 전했다.

김성기 군수는 "약속사항은 대부분이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에 군민들이 충분히 성과를 인정해 줄 것으로 생각한다"며 "민선 5·6·7기 진행형 지도력으로 군민들에게 제시했던 약속들을 지킬 수 있도록 남은 임기내 두 배의 땀방울을 흘리겠다"고 말했다.

가평/김민수기자 kms@kyeongin.com

김민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