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2022창간특집

[창간 77주년·각계 축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양질 뉴스 합리적 여론 형성… 도민 원하는 정보 쉽게 전달
입력 2022-10-06 20:27 수정 2022-10-06 20:33
지면 아이콘 지면 2022-10-07 2면
2022100701000216700009551
반갑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표 이재명입니다.

경인일보 창간 7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그동안 양질의 뉴스 제공과 합리적 여론형성에 힘써주신 배상록 사장님과 경인일보 임직원 여러분께 격려의 인사를 드립니다. 경인일보를 사랑해주시는 독자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경인일보는 수도권 최고의 정론지입니다. 1945년 광복을 맞아 '해방둥이'로 창간된 이후 경인일보는 77년 동안 흔들림 없이 정론직필의 길을 걸어왔습니다.

미디어 환경의 변화와 IT기술 발전 속에서도 경인일보의 노력은 더욱 빛났습니다. '기자들의 기자회견', '우리동네31' 같은 새로운 개념의 동영상 SNS채널을 시도하였고, '뉴스똑똑' 코너는 도민들이 원하는 정보를 알기 쉽게 전달해 주었습니다.

앞으로도 불편부당한 진실의 수호자로서 사명을 다하고 지역 발전과 문화창달에 이바지하는 참언론의 길을 걸어주시기 바랍니다. 다시 한 번 경인일보 창간 77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경인일보의 무궁한 발전과 언론인 여러분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고맙습니다.

2022100701000216700009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