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우리동네 시장실' 광명시 4개월의 대장정 끝

박승원 광명시장, 18개동서 업무
입력 2022-12-05 21:04
지면 아이콘 지면 2022-12-06 5면

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

문성호기자 기사모음

박승원 광명시장 '우리동네 시장실' 대장정 마무리
광명시의 '우리동네 시장실'이 4개월의 대장정을 마무리하며 시민들과의 소통창구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박승원 시장(앞줄 가운데)이 시민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12.5 /광명시 제공

박승원 광명시장의 대표적인 현장 소통행정인 '우리동네 시장실'이 18개 동을 찾아가는 4개월간의 대장정을 최근 마무리했다.

지난 8월30일부터 12월2일까지 진행된 '우리동네 시장실'은 시청에 있는 시장 집무실을 하루 동안 동 행정복지센터로 옮겨 지역에서 주민과 함께 업무를 보는 것으로, 박 시장의 현장 행정 신념을 풀뿌리 지방자치로 실현한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우리동네 시장실'은 지역을 가장 잘 알고 있는 통·반장 800여 명과 대화를 통해 시민들의 요구사항과 생활 속 불편 등을 해결하고 광명의 미래 100년을 만들기 위한 것으로, 박 시장은 우리동네 시장실을 운영하며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들었다.

4개월의 대장정 동안 동 현안 사항 현장 37개소를 방문하고 동 유관단체장과 18번의 간담회를 통해 총 178건의 건의사항을 제안받았다.

주요 건의 사항은 ▲교통분야 28건 ▲도로분야 28건 ▲공원·녹지분야 27건 ▲재건축·재개발분야 24건 ▲통장 활성화 의견 22건 ▲청소·보건·환경분야 17건 등이다. 시는 즉시 처리가 가능한 것은 바로 조치하고 계획수립과 예산 확보 등이 필요한 사업은 주민 의견이 최대한 반영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박 시장은 "민생현장을 찾아다니며 시민과 소통하며 불편함을 해결하고, 시정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들을 수 있어서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주민들이 주신 의견 하나하나를 소홀함이 없이 챙겨 시정에 반영하는 것이 시민들을 위하는 시정임을 명심하고, 건의 사항을 착실하게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광명/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