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성모병원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 연속 1등급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전경 /의정부성모병원 제공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 전경 /의정부성모병원 제공

가톨릭대학교 의정부성모병원(병원장·한창희)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에서 2회 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생아중환자실 적정성 평가는 신생아중환자실의 진료환경 개선 및 의료관련 감염예방 등을 통한 환자안전 중심의 의료서비스 질 향상을 목적으로 2018년부터 시행해왔으며, 이번 평가는 2022년 10월부터 2023년 3월까지 신생아중환자실 입원 진료가 발생한 상급종합병원과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3차에 걸쳐 진행됐다.

주요 평가 항목은 전문장비 및 시설 구비율, 중증도평가 시행률, 48시간 이내 신생아중환자실 재입실률 등으로, 의정부성모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종합점수 93.97점(전체평균 90.71점)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의정부성모병원은 특히 ▲전문장비 및 시설 구비율 ▲중증도평가 시행률 ▲집중영양치료팀 운영 비율 ▲신생아 소생술 교육 이수율 ▲원외출생 신생아에 대한 감시배양 시행률 항목에서 100점 만점을 받았다. 또 신생아세부분과 전담전문의 비율도 98점을 획득해 우수한 성적을 얻었다.

한창희 병원장은 “의정부성모병원은 제1차 평가부터 우수한 성적을 지속적으로 획득해 뛰어난 의료 역량을 지닌 경기 북부 대표병원으로 자리매김했다”며 “최근 산모의 고령화로 인해 조산아(이른둥이) 분만이 많아지고 있는 추세인데, 앞으로도 지속적인 의료질 개선을 통해 신생아 환자들이 안전하고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인일보 포토

김도란기자

doran@kyeongin.com

김도란기자 기사모음

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