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기자상

'세상보기' 공모전 경인일보 김우성 차장 장려상, 소방관 순직사고 일화… 7년 연속 10명 수상 영예

입력 2024-07-10 21:28 수정 2024-07-11 09:06
지면 아이콘 지면 2024-07-11 17면
kakaotalk_20240710_213715797.jpg
경인일보 김우성(사진) 차장이 한국기자협회(회장·박종현) 주관 '2024 기자의 세상보기' 취재기 공모전에서 장려상 수상자로 10일 선정됐다.

김 차장은 김포 신곡수중보 소방관 순직사고 당시 현장을 취재한 경험과 지난해 5주기를 맞아 유족을 인터뷰한 일화를 '그곳에 심문규라는 소방관이 있었다'란 제목으로 출품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경인일보는 2018년부터 2024년까지 '기자의 세상보기'에서 7년 연속 총 10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경인일보 포토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 기사모음

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