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경 "골프장 수습 뼛조각은 동물 뼈"

연합뉴스

입력 2009-02-08 18:00:0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연쇄살인범 강호순(38) 사건을 수사 중인 검.경은 8일 골프장에 매장된 중국동포 김모(피살 당시 37세)씨 시신 발굴 과정에서 수습한 뼛조각은 동물 뼈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경찰은 이날 오후 4시30분부터 김 씨 시신 매장 추정장소인 화성시 마도면 고모리 L골프장 8번 홀에서 시신 발굴 작업을 재개하기에 앞서 가진 수사브리핑에서 "7일 골프장에서 발굴해 분석을 의뢰한 뼛조각은 동물의 뼈라는 사실을 국립과학수사연구소가 통보해왔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