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바스찬 페텔, 2013 F1 바레인 그랑프리 우승 차지

김종화 기자

발행일 2013-04-22 제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 세바스찬 페텔(레드불)이 2013 F1 바레인 그랑프리 우승을 차지했다. /포뮬러원국제자동차경주대회조직위원회

세바스찬 페텔(레드불)이 2013 F1 바레인 그랑프리 우승을 차지했다.

페텔은 21일(현지시간) 바레인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린 2013 F1 시즌 4라운드 바레인 그랑프리에서 5.406㎞의 서킷 57바퀴를 1시간36분00초498으로 결승선을 통과해 우승을 차지했다.

페텔은 20일 예선에서 니코 로즈버그(메르세데스)에 이어 2위를 차지했지만 결선 레이스에서 노련한 경기운영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했다.

지난 3월 말레이시아 그랑프리에 이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지한 페텔은 우승 포인트 25포인트를 추가하며 합계 77포인트로 드라이버 랭킹 포인트 선두를 굳게 지켰다.

개막전 호주 그랑프리 우승자 키미 라이코넨은 페텔에 9.1초 뒤져 2위를 기록했고 3위에는 로망 그로장(이상 로터스)이 차지하며 시즌 첫 시상 포디움 자리에 올랐다.

한편 우승후보로 예상됐던 루이스 해밀튼(메르세데스), 페르난도 알론소(페라리)는 각각 5위와 8위, 예선 1위를 차지한 니코 로즈버그(메르세데스)는 9위에 머물렀다.

/김종화기자

김종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