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트로엥 월드 랠리 팀 'ADAC 랠리 도이치랜드' 우승

박주우 기자

입력 2013-08-27 18:48:4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 월드 랠리 팀이 독일에서 열린 'ADAC 랠리 도이치랜드 (ADAC Rallye Deutschland)'에서 시트로엥 프리미엄 해치백 DS3로 우승을 차지했다. /한불모터스 제공
시트로엥 DS3 WRC계의 강자 증명
1위 차지한 대니 소르도(Dani Sordo) WRC 첫 우승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 월드 랠리 팀이 독일에서 열린 'ADAC 랠리 도이치랜드 (ADAC Rallye Deutschland)'에서 시트로엥 프리미엄 해치백 DS3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 월드 랠리 팀은 독일 랠리에서만 11년 연속 챔피언 타이틀을 가져가는 진기록을 세우게 됐다.
 
지난 22일부터 25일(현지 시각)까지 열린 이번 대회는 총 16개 스테이지로 구성, 총 371.86km를 완주하는 경기로 시트로엥 랠리 팀의 대니 소르도(30·Dani Sordo)는 시트로엥 해치백 DS3를 운전해 3시간 15분 19.4초 기록해 2위 팀을 53초 차로 제쳤다.
 
특히 소르도는 마지막 4km를 남겨두고 2위인 티에리 누빌(Thierry Neuville)과 타이 기록을 세우는 등 치열한 접전을 벌였지만, 끝까지 집중력을 발휘 월드 랠리 챔피언십 시리즈 첫 챔피언에 올랐다.
   
▲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 월드 랠리 팀이 독일에서 열린 'ADAC 랠리 도이치랜드 (ADAC Rallye Deutschland)'에서 시트로엥 프리미엄 해치백 DS3로 우승을 차지했다. /한불모터스 제공
소르도는 "이 대회에서 많은 테스트를 해보지 못해 초반 조금 긴장했지만, 훌륭한 팀과 좋은 차 덕분에 우승을 하게 되었다.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트로엥팀의 또 다른 드라이버 미코 히르보넨은 3시17분 55.5초로 3위를 차지했다.
 
한편 시트로엥 DS3가 출전하는 시트로엥 토탈 아부다비팀의 다음 경기는 9월 12일부터 개최되는 오스트레일리아 랠리로 이어진다. /박주우기자

박주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