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여왕' 김연아, 美스포츠아카데미 올해의 선수

연합뉴스

발행일 2013-12-25 제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갈라쇼 피겨 여왕 김연아

'피겨 여왕' 김연아(23)가 미국스포츠아카데미(USSA)가 선정한 올해의 선수가 됐다.

USSA는 올 한 해 동안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스포츠 선수로 여자는 김연아, 남자는 테니스 세계랭킹 1위 라파엘 나달(스페인)이 선정됐다고 25일(한국시간) 밝혔다.

김연아는 밴쿠버 동계올림픽을 제패한 2010년에 이어 두 번째로 USSA 올해의 선수가 되는 영광을 누렸다.

USSA는 "김연아는 밴쿠버 동계올림픽 이후 2년간 공백기를 가졌음에도 올해 다시 돌아와 세계선수권대회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며 "그는 세계선수권에서 218.31점을 획득, 2위를 20점 이상 따돌렸다"고 말했다.

USSA는 한 해 동안 '이달의 선수'로 선정된 남녀 각각 12명을 후보에 올려 이달들어 지난 20일까지 온라인으로 '올해의 선수' 투표를 진행했다.

4월과 6월 이달의 선수를 차지한 '골프 여제' 박인비(25·KB금융그룹)도 후보 명단에 올랐으나 3월 이달의 선수인 김연아를 넘어서지 못했다.

2, 3위는 테니스 스타 세리나 윌리엄스와 세계수영선수권대회 6관왕 미시 프랭클린(이상 미국)이 차지했다.

나달은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축구 스타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와 '인간 탄환' 우사인 볼트(자메이카)를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연합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