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경인포토]'조선미녀삼총사' 하지원, 사랑스런 미스코리아 워킹 '시선집중'

   
▲ 2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영화 '조선미녀삼총사'(감독 박제현, 제작 웰메이드필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박제현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하지원 강예원 가인 고창석 주상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강승호기자
2일 오후 서울 왕십리 CGV에서 영화 '조선미녀삼총사'(감독 박제현, 제작 웰메이드필름) 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박제현 감독을 비롯해 배우 하지원 강예원 가인 고창석 주상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영화 '조선미녀삼총사'는 죄명과 상대를 불문하고 완벽한 검거율을 자랑하는 조선 팔도 최고의 현상금 사냥꾼인 진옥(하지원 분), 홍단(강예원 분), 가비(손가인 분)가 사라진 십자경을 찾아달라는 왕의 밀명으로 조선을 구하기 위해 떠나는 여정을 그린 작품이다.

특히 하지원, 강예원, 손가인이 남장부터 게이샤, 밸리 댄서까지 망가짐도 불사하는 변장술로 코믹 연기를 선보여 개봉 전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한편  '내 남자의 로맨스'를 연출한 박제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조선미녀삼총사'는 오는 29일 개봉된다.

GTX 추진·국비 지원… 민주당에 손내민 경기도

경인 W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