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해외반응, "소트니코바는 제 2의 사라휴즈"…편파판정 논란 심화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4-02-21 17:19:1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 김연아 해외반응 사라휴즈. 러시아의 아델리나 소트니코바가 21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 경기를 마치고 키스앤크라이 존에서 점수를 확인한 뒤 깜짝 놀라고 있다. /소치=연합뉴스

2014 소치 동계올림픽 김연아 해외반응이 연일 화제다.

미국 시카고 트리뷴은 소치 올림픽 피겨스케이팅에서 여자 싱글 금메달을 차지한 러시아의 소트니코바를 제 2의 사라휴즈라고 언급했다.

피겨 전문 필립 허시 기자는 20일(현지시간) 칼럼을 통해 "소트니코바는 피겨 역사상 가장 큰 의문으로 남을 심사위원단의 결정에 의해 조국 러시아에 최초의 여자 싱글 금메달을 안겼다"고 말했다.
 
이어 소트니코바를 2002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피겨 금메달리스트인 미국의 사라 휴즈에 비유해 눈길을 끌었다.
 
사라 휴즈는 2002 솔트레이크시티 올림픽에서 어이없는 채점 방식(구채점제)으로 인해 미셸 콴을 누르고 금메달을 목에 건 바 있다.
 
허시는 소트니코바의 우승이 휴즈의 우승만큼 논란의 여지가 있다고 주장하며 "심사위원단이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게 지나치게 후한 점수를 줬다"고 비판했다.
 
김연아 해외반응 사라휴즈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연아 해외반응 사라휴즈, 푸틴 돈 꽤나 썼을 듯" "김연아 해외반응 사라휴즈, 최악의 올림픽이다" "김연아 해외반응 사라휴즈, 김연아 서명운동 다같이 참여합시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