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해외반응, 美 ESPN "아델리아 소트니코바 금메달 '홈-아이스 어드밴티지'"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4-02-21 16:09:0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 김연아 해외반응. 피겨여왕 김연아가 21일 오전 (한국시간) 러시아 소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프로그램에서 무결점 연기를 마친 뒤 감격에 겨워하고 있다. 김연아는 러시아 아델리나 소트니코바에 이어 은메달을 획득했다. /연합뉴스

김연아 은메달 소식에 미국 ESPN도 홈 이점을 얻은 것이라고 전했다.

21일(이하 한국시간) 2014 소치 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아델리아 소트니코바가 러시아 최초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는 소식을 보도하면서 홈 이점이 적용한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아델리아 소트니코바는 이날 프리스케이팅에서 149.95점(기술점수 75.54점, 예술점수 74.41점)을 받아 전날 쇼트프로그램 점수 76.64점을 더해 총점 224.59점을 기록했다.

반면 마지막에 나선 김연아는 클린연기로 마무리했지만 술점수(TES) 69.69점 예술점수(PCS) 74.50점을 받아 합계 144.29점을 기록, 전날 쇼트프로그램 점수 74.92점을 더한 219.11점을 받아 올림픽 2연패가 좌절됐다.
 
   
▲ 김연아 해외반응 /ESPN 홈페이지 캡처

이에 ESPN은 인터넷 판을 통해 'Home cooking'이라는 제목으로 메인화면을 장식했다가 'Home Ice Advantage'로 수위를 다소 낮췄다.

이를 두고 네티즌들은 올림픽에서 나타난 홈 어드밴티지성 판정을 비꼰 것이라고 해석하고 있다.

ESPN 뿐만 아니라 해외 다수 언론들 역시 김연아의 은메달을 두고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