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공격수 손흥민

패배잊고 다음경기 준비에 집중
마지막까지 포기않고 도전할것

김종화 기자

발행일 2014-06-25 제1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871272_432269_3833
/이구아수=연합뉴스
"16강 진출 꿈을 포기하지 않았다."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를 통해 존재감을 세계 축구팬들에게 알린 한국 축구대표팀 측면 공격수 손흥민(레버쿠젠)이 16강 진출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손흥민은 24일 오전(한국시간) 베이스캠프가 차려진 브라질 이구아수 플라멩구 스타디움에 위치한 코리아 하우스에서 가진 공식 인터뷰에서 "벨기에전은 어디까지나 이기는 게 목표다. 마지막 남은 16강 진출 꿈을 포기하지 않았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이제 따로 설명이 필요없다. 선수들 스스로 어떻게 경기에 임해야 하는지 잘 알고 있다"며 선수단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손흥민은 "(알제리 전을 마치고) 팀 전체가 상당히 예민해졌다. 정신 무장을 잘해야 한다. 알제리전처럼 초반에 집중력이 흐트러져 대량 실점을 하는 사태는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알제리전의 가장 큰 문제로 정신력을 꼽았다. 손흥민은 "전반에만 3골을 실점한 건 집중력이 떨어졌기 때문이다. 선수단 모두 그런 경기를 한 것에 아쉬움을 갖고 있다. 하지 말아야 할 실수를 많이 했다"고 평가했다.

그는 "아직 16강 실패가 결정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현재 상황을 빨리 잊고 다음 경기를 준비하는 게 중요하다. 국내 팬들이 걱정하고 있지만 1·2차전과 같이 응원해 주신다면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않고 도전하겠다"고 말했다.

브라질 이구아수/김종화기자

김종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