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안전관리, 경제발전·국민행복 기여

김인규

발행일 2014-08-21 제12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890470_451292_5129
▲ 김인규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
명절땐 부정불량식품
더욱 기승 부려
이를 근절시키고
안전한 먹거리문화
정착위해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신고 필요하다


세계보건기구(WHO)의 '2013~2022 식품안전 전략계획'에는 "식품교역의 세계화로 소비자들이 다양한 식품을 소비하는 혜택을 누리고 있으나, 건강을 위한 새로운 식품안전관리 정책이 필요하다"고 하면서, "식품안전은 지속가능한 사회발전의 중요요소로서 질병감소·생산성증가·생활향상에 기여한다"고 언급돼 있다.

최근 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의 식품산업은 계속 성장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식품생산액은 2012년 43조4천억원으로 5년 전인 2008년 33조3천억원에 비해 23.3%의 성장률을 보였고, 수입액은 2012년 144억달러로 2008년 98억달러에 비해 46.9% 증가했다. WHO의 보고서를 볼 때, 이러한 식품산업분야의 성장은 우리 국민들이 다양한 식품을 소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지만, 우리 정부에는 식품안전을 위한 새로운 정책 개발을 요구한다고 볼 수 있다.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은 경기 남부지역과 인천지역의 식품안전을 담당하고 있는 기관으로서 수입식품 검사처리 비율이 2010년 14만5천건(전국 수입건수 대비 49%), 2012년 17만1천건(52%), 2013년 25만3천건(55.0%)으로 수입식품 안전관리에 대한 책임이 증가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올해 9월에는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이 인천에서 개최되고,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이 있어 식품수입이 급격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어 수입식품 안전을 위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다.

경인식약청은 수입식품 안전 확보를 위해 평상시에는 서류검사, 관능검사, 정밀검사(물리적·화학적·미생물학적)를 실시하고 있으며, 추석과 같은 특별한 시기에는 정밀검사를 강화하여 안전성 확보에 보다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수입식품 검사 이외에도 행정력이 미칠 수 없는 부분도 발굴하여 식품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다양한 안전관리 방안을 마련하여 추진하고 있다.

민관이 공동으로 참여해 식품안전관리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하고, 학계, 수입업체, 협회 등으로 '수입식품안전관리협의회'를 지난 7월에 구성했으며 이를 적극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협의회를 통해 수입관리체계의 문제점 확인과 극복 방안을 모색하고, 민원인들이 느끼는 불편이나 애로사항을 해소하는데 초점을 맞추어 안전한 식품의 공급은 물론 민원인의 편의도 고려하는 두 마리의 토끼를 잡는데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식품 수입검사와 관련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거나, 검사단계에서의 문제점을 공유하면서 재발을 방지하기 위한 대화의 장을 마련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수입식품 열린토론회'와 '맞춤형 민원설명회'가 있다. 올해는 '안전한 먹을거리, 국민행복'이라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모토 아래 먹거리 안전의 조기정착을 위해 대화의 장을 연초부터 추진해 오고 있다.

소비자들의 협조 또한 중요한 정책의 대상이다. 현재 부정불량식품 신고를 통한 식품안전관리 협조체계가 구축되어 있지만, 추석과 같은 명절에는 부정불량식품이 더욱 기승을 부린다. 이의 근절을 위해서는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신고가 필요하다. 특히 검사원 개개인의 수입검사 역량이 중요하다는 점을 인식하고, 학습동아리·연구회 등을 통해 개인의 전문성을 높이기 위한 노력도 병행하고 있다.

서두에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WHO에서는 안전한 식품은 식품산업의 생산성을 높이고 국민의 생활향상에 기여한다고 평가하고 있다. 통계청에 의하면 전국의 식음료 제조업체는 5만4천여개소로 30만여명이 종사하고, 경인지방의 경우 1만여개소에 7만8천여명이 종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인식약청은 경인지역의 고용안정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 있는 식품산업분야의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식품안전관리와 업무지원에 지속적인 기여를 약속한다.

/김인규 경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장

김인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