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컵]한국, '손세이셔널' 손흥민 활약 우즈베키스탄 격파… 4강 진출(종합)

신창윤 기자

입력 2015-01-22 19:11: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손흥민1.jpg
▲ 한국 우즈베키스탄. 22일 호주 멜버른 렉탱귤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 AFC(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8강전 한국 대 우즈베키스탄 경기. 손흥민이 연장 후반 두번째 골을 성공시키고 있다. /멜버른=연합뉴스

55년 만에 아시안컵 우승을 노리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2015 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손흥민(레버쿠젠)의 활약으로 4강에 진출했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22일 오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대회 준준결승전에서 우즈베키스탄과 전·후반 90분을 득점없이 비겼지만, 연장 전반과 후반 손흥민의 선제골과 추가골에 힘입어 2-0 승리를 거뒀다.

최근 아시안컵 3회 연속 4강 진출에 성공한 한국은 26일 장소를 호주 시드니로 옮겨 이란-이라크 승자와 준결승을 치른다.

전·후반 90분을 득점 없이 마친 한국은 연장 전반 14분에 손흥민이 김진수의 크로스를 골지역 정면에서 헤딩슛으로 선제골을 터트렸다. 
손흥민2.jpg
▲ 한국 우즈베키스탄. 22일 호주 멜버른 렉탱귤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 AFC(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8강전 한국 대 우즈베키스탄 경기. 손흥민이 연장 전반 골을 성공시킨 뒤 환호하고 있다. /멜버른=연합뉴스

우즈베키스탄의 골키퍼 이그나티 네스테로프는 손흥민의 슛을 한 차례 몸으로 막았지만 공은 골문 안으로 굴러갔다.

연장 후반 우즈베키스탄의 파상공세에 위기를 맞았던 한국은 그러나 후반 14분 차두리(서울)가 우리 진영에서 상대 진영까지 빠른 돌파로 수비수를 잇따라 제친 뒤 중앙으로 내주자 손흥민이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상대 골문을 갈랐다.

한국은 이번 대회 4경기 연속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신창윤기자

신창윤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