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네팔 지진 피해 어린이들 위해 10만달러 기부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5-04-28 15:28:5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김연아.jpg
▲ 김연아 네팔 지진피해 10만달러 기부 /유니세프 제공

'피겨퀸' 김연아가 네팔 지진 피해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10만 달러를 기부했다.

28일 유니세프는 "김연아가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네팔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10만 달러(한화 약 1억 7백만 원)를 기부했다"라고 밝혔다.

유니세프 친선대사인 김연아는 앞서 지난 27일 트위터에 "유니세프는 이번 지진으로 큰 고통에 놓인 네팔 어린이들을 돕고 있습니다. 여러분도 함께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긴급 구호 사이트를 소개하며 네팔 어린이 돕기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다.

김연아의 기금은 지진 피해 어린이들을 위한 영양, 식수위생, 보건, 보호사업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한편, 김연아는 유니세프 국제친선대사로 임명되기 전부터 2010년 아이티 지진 피해 지역에 1억 원을 전달한 바 있다. 또한 2011년 일본대지진 당시 피해 지역 어린이들을 위해 세계선수권 대회 상금을 기부한 바 있으며, 2013년 필리핀 태풍 피해 어린이를 위해 10만 달러, 또 지난해 세월호 희생자와 유가족을 위해서는 1억 원을 기부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