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사회 유이, 성준과 첫 만남에 키스신 '사랑에 빠지게끔 만들어줘'

이상은 인턴기자 기자

입력 2015-06-03 20:22: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5060301000247600011041.jpg
▲ 유이 성준, 배우 성준과 유이가 3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연출 최영훈)'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강승호 기자
 
'상류사회' 유이가 성준과 첫 만남에서 입을 맞췄다고 밝혔다.

3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홀에서는 최영훈 PD를 비롯해 배우 유이, 성준, 박형식, 임지연 등이 참석한 가운데 새 월화드라마 '상류사회'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유이는 "첫 만남에서 성준과 뽀뽀신을 찍었고 더 가까워졌다. 성준은 상대방을 편하게 해주는 배우"라며 "실제 나이는 나보다 어리지만 극중에선 오빠로 나오는데 진짜 그런 느낌을 준다"고 말했다.

이어 "내가 애교가 없는데 성준에게는 애교를 부리게 된다. 진짜 사랑에 빠지게끔 만들어준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성준은 "육체적으로 가까워지니까 정신적으로 가까워지는 것 같다"며 "일하다 보면 까칠한 분도 있는데 유이는 여배우답지 않은 형 같은 모습으로 편하게 해줬다. 실제 지금도 말을 놓고 있다"고 유이와의 호흡을 과시했다.

한편, '상류사회'는 황금수저를 입에 물고 태어난 재벌 딸과 황금사다리를 오르려는 개천용 두 사람의 불평등한 계급 간 로맨스를 통해, 진정한 사랑의 메시지를 전하는 미스터리 청춘 멜로드라마다.

'따뜻한 말 한마디'를 통해 엣지 있는 대사와 개성 넘치는 인물 묘사로 호평 받은 하명희 작가와, 감각적인 영상과 연출로 정평이 난 최영훈PD가 다시 한 번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오는 8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2015060301000248500011251.jpg
▲ 유이 성준. 배우 유이가 3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극본 하명희/연출 최영훈)' 제작발표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강승호 기자


이상은 인턴기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