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조요정' 손연재, 아시아선수권 개인종합 2연패… 연속 3관왕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5-06-13 15:48:0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손연재.jpg
▲ 손연재 개인종합 2연패 /경인일보DB

체조요정 손연재가 아시아선수권 개인종합 2연패를 달성했다.

손연재는 13일 충북 제천 세명대 체육관에서 치러진 제7회 리듬체조 아시아선수권대회 개인종합 결승에서 볼(18.150점)-곤봉(18.000점)-리본(18.200점)-후프(18.150점) 4개 종목 합계 72.500점을 획득, 2위 엘리자베타 나자렌코바(70.400점·우즈베키스탄)를 제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기량 차이는 너무나도 확연했다. 아시아권에서 경쟁자로 꼽히던 중국의 덩썬웨가 지난해 인천 아시안게임을 끝으로 은퇴하면서 이번 대회에서 손연재의 기량에 근접할만한 선수를 찾기는 어려웠다.

2013년 대회에서 3관왕(개인종합·후프·곤봉)에 오른 손연재는 이번 대회에서도 전날 후프와 볼에 이어 이날 개인종합에서 정상에 오르며 두 대회 연속 3관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팀 경기 은메달, 리본 동메달까지 포함하면 손연재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3개, 은메달 1개, 동메달 1개를 수확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