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사흘연속 판문점 실무협상… 비핵화 막판 조율

전상천 기자

발행일 2018-06-05 제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6·12 북미정상회담'의 비핵화 의제 조율을 위해 북미 실무협상팀이 판문점에서 만나 사흘 연속 회담을 벌이고 있다.

성 김 필리핀 주재 미국대사가 이끄는 미국 협상단은 4일 오전 10시께부터 1시간30분가량 최선희 외무성 부상을 단장으로 한 북한 협상단과 실무회담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판문점 실무회담은 북미정상회담 직전까지 계속될 것으로 알려졌다.

향후 미국측은 핵무기 선(先) 반출·폐기 문제를 판문점 실무 회담에서 집중적으로 제기할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다. 반면 북한은 선 반출·폐기가 어려운 만큼 모든 핵무기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신고 및 봉인조치를 대안으로 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전상천기자 junsch@kyeongin.com

전상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