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타향서 뼈깎는 공부 집념 '따뜻한 응원'

이길여 가천대 총장, 中 석박사 유학생 16명 자택 초청 만찬 나눠
발행일 2018-05-25 제21면

김성호 기자

ksh96@kyeongin.com

김성호 기자의 기사모음

180523_자택만찬_일반대학원 (11)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지난 23일 가천대 글로벌경영학과 중국어 통합 석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중국 유학생 16명을 인천시 연수구 옥련동 자택으로 초청해 만찬을 나눴다. /가천대학교 제공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지난 23일 가천대 글로벌경영학과 중국어 통합 석박사과정을 밟고 있는 중국 유학생 16명을 인천시 연수구 옥련동 자택으로 초청해 만찬을 나눴다.

지난해 9월에 개설된 가천대 글로벌경영학과 중국어 통합 석박사과정은 중국에서 학사를 마치고 경영학 공부를 위해 유학 온 중국 학생들로 구성돼 있다.

모든 수업이 중국어로 진행돼 한국문화를 배우면서 경영학을 공부하고자 하는 중국 유학생에게 인기가 높다.

이길여 총장은 학생들과 함께한 만찬에서 "경영학 공부를 위해 발전하고 있는 우리 대학을 선택해 줘서 감사하다"며 "여러분의 유학생활이 빛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여러분을 돕겠다"고 말했다.

유학생 대표 유해문(32)씨는 "총장님께서 직접 격려와 응원을 해주셔서 큰 힘이 된다"며 "아직은 한국어가 서툴지만, 한국어와 경영학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기 위해 앞으로 유학생활 동안 최선을 다해서 공부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호기자 ksh96@kyeongin.com

김성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이재명, 쓰레기 발생지 처리원칙 동의"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