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옥련동 산불, 5시간 30분만에 완전 진화… 임야 7ha 소실

박경호 기자

입력 2020-03-15 22:00:4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연경산산불1
15일 오후 3시쯤 인천시 연수구 '연경산'에서 화재가 발생, 소방헬기가 물을 뿌리며 불길을 잡고 있다. /김용국기자 yong@kyeongin.com

인천시 연수구 옥련동 연경산 일대에서 15일 발생한 산불이 임야 약 7만㎡를 태우고 진화 작업 끝에 5시간 30분 만에 꺼졌다.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께 옥련국제사격장 인근 야산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소방관, 의용소방대, 구청 직원, 군부대, 경찰 등 605명의 인력과 펌프차 12대 등 각종 장비 49대가 동원돼 진화작업을 벌였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진화 현장에 산림청 소속 초대형 헬기 1대를 포함 총 5대의 헬기를 지원했다.

이날 오후 인천지역에 강풍주의보가 발령되는 등 강한 바람 때문에 불이 연경산 일대로 번지면서 진화작업에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오후 6시 39분께 큰불을 잡았고, 오후 8시 30분께 잔불을 정리하고 완전히 진화했다.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또 인명피해가 없는지와 재산피해가 어느 정도인지도 조사 중이다. 

/박경호기자 pkhh@kyeongin.com

박경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