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갯벌이 눈앞에'시흥 오이도 황새바위길, 보수 재개장

시흥시, 갯벌 탐방로 보수·보강공사 완료…편의·안전시설 개선도

김영래 기자

발행일 2021-03-25 제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1032401010008741.jpg
시흥 오이도 황새바위길이 보수·보강공사를 완료하고 오는 29일 재개장한다. 시흥 오이도 황새바위길. /시흥시 제공
 

시흥 오이도 황새바위길이 보수·보강공사를 완료하고 오는 29일 재개장한다.

오이도 황새바위길은 밀물과 썰물에 따라 움직이는 부잔교로 간조 시에는 갯벌의 살아 숨쉬는 생명을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으며 만조 시에는 바다의 움직임을 느낄 수 있도록 폭 4m, 연장 150m로 2011년 조성된 갯벌 탐방로다.

연간 46만여명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장소로 시흥시에서 오이도 빨강등대, 갯골생태공원 다음으로 많은 관광객이 찾는 관광 명소지만 시설 노후화로, 구조물을 보수하고 새로운 모습으로 이번에 다시 시민들을 만날 수 있게 됐다.

총 사업비는 4억원으로 지난해 안전진단을 거쳐 경기도의 '노후생활 SOC 개선 및 소규모 시설확충사업'에 선정돼 도비 40%를 지원받았다. 구조물 보수·보강은 물론 발판, 미끄럼방지패드 및 구명튜브 전면 교체 등 이용객의 편의제공 및 안전시설 강화에 주력했다.

시흥시 관광시설 관리자는 "해양관광시설물에 대해 지속적인 안전진단 및 유지관리로 관광객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겠다"며 "시흥시가 서해안 해양관광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영래기자 yrk@kyeongin.com


김영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