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천대 길병원, 개원 63주년 기념…올해도 온누리상품권 2억대 구매

임승재 기자

발행일 2021-04-19 제1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002.jpg
가천대 길병원(병원장·김양우)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근 2억1천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사서 임직원들에게 선물했다. 가천대 길병원 전경. /경인일보DB
 

가천대 길병원(병원장·김양우)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근 2억1천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사서 임직원들에게 선물했다.

길병원은 지난달 25일 개원 63주년을 기념하고 지역의 소상공인을 돕자는 취지에서 온누리상품권을 샀다.

전 직원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온누리상품권 제작 등으로 시간이 걸려 지난 15일부터 협력업체를 포함한 4천200명의 직원들에게 총 2억1천만원의 온누리상품을 지급했다.

길병원은 지난해에도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개원 기념식을 취소하고, 직원들에게 2억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을 선물한 바 있다.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상권을 살리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매년 개원 기념일을 즈음해 직원들에게 나눠주는 기념품을 지난해와 올해는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상품권으로 지급한 것이다.

/임승재기자 isj@kyeongin.com


임승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