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트와이스, 컴백하자마자 '쇼챔피언' 1위… 트로피 싹쓸이 시동

이상은 인턴기자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 인턴기자기자 기사모음

2016110201000219500009011.jpg
트와이스 쇼챔피언 1위 /MBC 뮤직 '쇼 챔피언' 방송 캡처

걸그룹 트와이스가 '쇼챔피언' 1위에 올랐다.

2일 방송된 MBC 뮤직 '쇼 챔피언'에서는 트와이스와 박효신, 방탄소년단, 볼빨간 사춘기, 아이오아이 등이 톱 5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트와이스는 신곡 'TT(티티)'로 컴백하자마자 1위 트로피를 차지했다. 이로써 트와이스는 전날 SBS MTV '더쇼'에 이어 '쇼챔피언'에서도 1위에 오르며 음악방송 2관왕을 거머쥐었다.

트와이스 다현은 "'쇼 챔피언'에서 처음 받는 1위다. 열심히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다른 멤버들도 "큰 상주셔서 감사드린다"며 팬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부모님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앞서 이날 트와이스는 컴백무대를 통해 신곡 '1to10'와 타이틀곡 'TT'로 팔색조 매력을 발산, 남심을 사로잡았다.

트와이스의 신곡 'TT'는 사랑에 처음 빠진 소녀들의 어쩔 줄 모르는 마음을 담은 곡이다.

이날 '쇼챔피언'에는 빅스, 트와이스, 아이오아이, 몬스타엑스, 나윤권, 달샤벳, 레이디스코드, NC.A, 백청강, 투포케이, SF9, 펜타곤, 베리굿, 하이틴, 맨스에비뉴, 불독, A.De 등이 무대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