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화성시청 남자 사브르팀, 대통령배 펜싱선수권 단체전 첫 정상

화성시청 남자 사브르팀이 제60회 대통령배 전국남녀펜싱선수권대회 단체전에서 처음으로 우승을 차지하는 등 기염을 토했다.황병열·정호진·김준호·김동주로 구성된 화성시청은 14일 강원도 홍천종합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일 결승에서 성남시청(하한솔·정재승·강연승)을 45-41로 꺾고 금메달을 획득했다.화성시청은 결승 경기 내내 사브르 정상 자리를 지켜온 성남시청을 리드했다. 정호진은 상대 하한솔과 5-4 스코어로 앞선 뒤 다음 주자로 나선 김준호은 장연승에게 5점씩 나눠 가지며 10-9로 1점차 리드를 이어갔다. 그러면서 황병열이 정재승에게 5점을 따내고 3점을 내줘 15-12로 점수차를 좀 더 벌린 뒤 정호진 역시 상대 강연승에게 5점을 획득하고 3점을 내주면서 20-15로 5점의 격차를 두고 앞서 나갔다.화성시청의 다음 주자인 황병열은 성남시청의 하한솔과 각각 5점씩 주고 받은 상태에서 화성시청의 김준호가 성남시청의 정재승에게 5점을 빼앗은 반면 8점을 내줘 35-33으로 추격의 빌미를 제공했다.정호진과 대결한 정재승은 서로 5점을 획득하며 40-38의 스코어로 2점의 점수차를 유지, 마지막 주자인 김주호가 하한솔에게 5점을 빼앗고 3점만 내주면서 최종 스코어 45-41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여자부 플뢰레 단체전은 성남시청이 정상에 올랐다. 오하나·임승민·홍효진·송아영으로 팀을 이룬 성남시청은 인천 중구청에게 45-41의 스코어로 금메달을 획득했다.특히 마지막 주자로 나선 오하나가 중구청의 오혜미에게 12점을 빼앗는 등 상대를 압도하는 활약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따.남자 플뢰레 단체전 결승에 진출한 광주시청은 대전도시공사에게 40-45로 패해 준우승에 그쳤으며, 여자 사브르 단체전 결승에 오른 안산시청 역시 서울시청에게 40-45로 패하면서 은메달 확보에 만족해야만 했다./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화성시청 양달식 감독과 사브르 팀이 14일 강원도 홍천종합체육관에서 막을 내린 제60회 대통령배 전국남녀펜싱선수권대회 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 기념촬영을 했다./화성시청 제공

2020-08-14 송수은

[주말의 경기]14일(금), 15일(토), 16일(일)

■14일(금)△프로야구=kt-두산(잠실) 삼성-한화(대전) SK-KIA(광주) LG-NC(창원) 키움-롯데(사직·이상 18시30분) △프로축구=K리그1 성남-부산(19시30분·탄천종합운동장) △축구=제28회 여왕기 전국여자축구대회(17시·창녕스포츠파크 인조5구장 등) 2020 K리그 U18 챔피언십(18시·포항양덕1구장 등) △골프=KLPGA 투어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몽베르컨트리클럽) △하키=제34회 대통령기 전국대회(9시·동해 썬라이즈하키경기장) △카누=제16회 백마강배 전국대회(9시·충남 부여군 백마강 카누경기장) △씨름=위더스제약 2020 영월장사씨름대회(10시30분·영월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 △펜싱=대통령배 전국남녀선수권대회(9시·홍천종합체육관) △역도=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시도학생대회(10시·양구 용하체육관) △태권도=제50회 협회장기 전국단체대항대회(9시30분·무주 태권도원 T1경기장)■15일(토)△프로야구=kt-두산(잠실) 삼성-한화(대전) SK-KIA(광주) LG-NC(창원) 키움-롯데(사직·이상 17시) △프로축구=K리그1 울산-포항(울산 문수) 수원-전북(수원 월드컵) 서울-상주(서울 월드컵·이상 19시) K리그2 안산-전남(안산 와스타디움·19시) 안양-부천(안양종합·20시)■16일(일)△프로야구=kt-두산(잠실) 삼성-한화(대전) SK-KIA(광주) LG-NC(창원) 키움-롯데(사직·이상 17시) △프로축구=K리그1 대구-인천(DGB대구은행파크) 광주-강원(광주 전용·이상 19시) K리그2 경남-충남아산(창원 축구센터·18시30분) 수원FC-제주(수원 종합·20시)

2020-08-13 경인일보

진윤성 '아쉬운 2관왕'… 김수현 金 3개 '번쩍'

진, 서희엽에 용상 우승 내줘김, 여자 일반부 76㎏급 '올킬'대한체육회 체육 우수상을 수상한 진윤성(고양시청)이 2020 전국실업역도선수권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진윤성은 13일 강원도 양구군 용하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3일차 남대부 겸 일반부 109㎏급에 출전해 인상에서 180㎏을 들어 올려 서희엽(수원시청·174㎏)을 제치고 금메달을 획득했다. 그러나 용상 2차 시기에서 217㎏을 기록한 진윤성은 서희엽이 2차 시기에서 218㎏을 성공하면서 1위를 내줬다. 그러나 합계에서 397㎏을 기록해 서희엽(392㎏)을 따돌리고 금메달을 추가해 2관왕이 됐다.한정훈(수원시청)은 남일반부 96㎏급에서 인상 160㎏을 기록하며 동메달을 획득한 뒤 용상 207㎏으로 금메달을 거머쥐었다. 합계에서 367㎏으로 2위를 차지, 금 1, 은 1, 동 1개를 따냈다.여대부 겸 일반부 76㎏급에선 김수현(인천시청)은 3관왕을 달성했다. 김수현은 인상 2차 시기에서 95㎏을 성공해 박희진(평택시청·94㎏)을 누르고 1위를 차지한 뒤 용상 2차에서 121㎏을 들어 정상에 올랐다. 김수현은 합계 216㎏을 기록, 총 3개의 금메달을 거머쥐었다.여자 81㎏급인 이지은(수원시청)은 인상에서 104㎏을 성공하며 1위에 오른 뒤 용상(122㎏)과 합계(226㎏)에선 각각 2위를 마크했다. /송수은기자 sueun2@kyeongin.com

2020-08-13 송수은
1 2 3 4 5 6 7 8 9 10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