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

[인터뷰]올해의 농협경영대상 수상 안산농협 박경식 조합장

실익·소득증대가 항상 추구하는 목표33곳 농촌농협에 150억 상생자금 지원벼 전량수매·농기계 무상임대 전개코로나19로 산업 전반이 침체된 와중에 박경식 조합장이 이끄는 안산농협의 최근 행보가 두각을 나타내면서 농업인을 비롯해 지역사회의 이목을 끌고 있다.안산과 시흥 일대를 아우르는 안산농협은 설립 50년을 맞이한 지난해 상호금융대상(그룹별) 전국 1위, 상호금융예수금(2019년) 및 상호금융대출금 1조원 돌파 등 잇단 쾌거에 이어 올해도 2021년 대한민국 파워리더대상 조직위원회에서 '올해의 농협경영대상'을 수상하는 등 청신호를 밝히고 있다.박 조합장은 "위기와 기회는 항상 함께 있다"며 "초일류 농협을 만드는데 일조하고 조합원과 농업인들이 더 잘 살 수 있도록 하는 게 자신의 역할"이라고 말했다.조합원의 실익과 농업인들의 소득증대가 박 조합장이 항상 추구하는 목표다. 그는 조합원의 복지 향상을 위해 연간 50억원의 지도사업비를 편성하고 환원사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최근엔 시흥 물왕동 연꽃 로컬푸드직매장 개장을 뚝심있게 추진, 그 결과 로컬푸드직매장은 출하 농업인의 실익증진은 물론 지역사회의 으뜸 먹거리 제공, 지역 명소로의 틀을 갖춰가고 있다.박 조합장은 "소비자를 바로 연결하는 유통 개선은 조합원과 농업인에게 실익증진의 발판이 되고 소비자에게는 건강한 밥상을 제공하는 도농상생의 현장일 것"이라고 밝혔다.이외에도 도농상생의 발전에 보탬이 되고자 농협과 더불어 총 33곳의 농촌 농협에 150억원의 상생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도농교류를 통한 농업체험과 지역문화 체험활동 활성화, 농특산물 판로 개척 등도 그가 비중을 둬 추진하는 정책이다.농가소득 증대의 일환으로는 조합원 지역 생산 벼 전량 수매, 영농에 필요한 농기계 무상임대, 영농자재 구입 보조 60% 지원, 영농자재 무상교환권 연 50만원 지원, 자연재해에 대한 농작물 보험 가입, 농협 이동상담실 운영 등을 펼치고 있다.조합원의 건강을 위해서는 건강검진서비스와 예방접종을 확대하고 코로나19 예방 등을 위해 마스크 무상 공급 등의 정책을 펼치고 있다. 조합원과 농업인이 건강해야 우리 농업도 건강하게 발전할 수 있다는 게 그의 생각이다.박 조합장은 "앞으로 더욱 과감한 도전정신으로 농협의 위상을 고취시키며 지역사회의 큰 기둥으로 발전하는 안산농협을 만들겠다"며 늘 고객과 조합원에게 보답할 것을 다짐했다. 안산/황준성기자 yayajoon@kyeongin.com박경식 안산농협 조합장은 "앞으로 더욱 과감한 도전정신으로 농협의 위상을 고취시키며 지역사회의 큰 기둥으로 발전하는 안산농협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2021.4.15 /안산농협 제공

2021-04-15 황준성
1 2 3 4 5 6 7 8 9 10
사람들연재
지난연재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