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양주시, 굿모닝 급행버스 'G1300' 시승식

최재훈기자

cjh@kyeongin.com

최재훈기자 기사모음

2018041101000988200048571.jpg
/양주시 제공

양주시는 11일 옥정신도시와 고읍지구에서 덕정역과 서울 잠실광역환승센터를 오가는 굿모닝 급행버스 G1300번을 시승하는 행사를 열었다.

굿모닝 급행버스는 경기도와 서울에 마련된 환승 정류소(최대 8곳)를 빠르게 이동하는 노선버스다.

이번에 양주시를 운행하는 G1300번은 덕정역을 출발, 옥정신도시와 고읍지구, 의정부 민락IC를 지나 서울 잠실역까지 운행하며 오는 23일 정식 운행에 들어간다.

9월까지 버스 4대가 운행하다 2층 버스 2대를 포함, 4대가 추가 투입돼 1일 48회 운행할 예정이다.

이날 시승 행사에는 임성만 경기도 굿모닝버스추진단장을 비롯해 양주시 공무원, 버스업체 관계자, 지역주민 등 60여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옥정신도시와 고읍지구에 마련된 광역버스 정류장에서 버스를 타고 잠실역을 돌아 왕복했다.

시 관계자는 "종전까지 대중교통을 이용해 서울 잠실을 가려면 여러 차례 환승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지만 이번 G1300번 버스노선 신설로 서울 진출입 문제가 크게 개선될 것"이라고 말했다.

양주/최재훈기자 cjh@kyeongin.com



GTX 추진·국비 지원… 민주당에 손내민 경기도

경인 W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