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윤하X악동뮤지션 이찬혁, 신곡 '널 생각해' 화제… 가을감성 저격

정진미기자

lauren92@kyeongin.com

정진미기자 기사모음

2015111101000816800043801.jpg
윤하X악동뮤지션 이찬혁 /C9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윤하가 악동뮤지션 이찬혁과 함께한 신곡 '널 생각해'가 화제다.

오늘(11일) 정오 윤하는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널 생각해(Prod. by 이찬혁 of 악동뮤지션)'를 공개했다.

윤하는 그간 유희열, 넬 김종완, 나얼, 윤종신 등 선배 아티스트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선보여 왔으며, 참여하는 곡마다 높은 인기를 보이며 '원조 콜라보 여신', '케미 요정' 등의 수식어를 얻은 바 있다.

1년 만에 발매되는 윤하의 신보가 악동뮤지션 이찬혁의 곡임이 알려지며 대표 여성 솔로 보컬리스트 윤하와 청정무구한 음악의 대표주자 악동뮤지션의 조합에 대한 관심과 함께, 뛰어난 음악성을 보이는 '천재 아티스트' 두 명의 조합이 어떻게 이루어졌는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며 발매 직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기도 했다.

윤하는 한 음원 사이트에서 공개한 녹음 메이킹 현장에서 "찬혁군 자체가 음악을 너무 잘 하는 친구다. 프로듀서로 모시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이찬혁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또한 "이찬혁이 'K팝스타 시즌2'에 출연했던 시절부터 팬이었다. 찬혁씨는 어린 나이에 비해 상당한 통찰력과 주관을 가진 프로듀서라고 생각한다"며 찬혁과의 찰떡 호흡을 자랑했다.

한편, 윤하는 이번 신보 발매와 함께 본격적인 연말 활동에 나선다.


도의회 예결특위 '여야 장외전'… 2차 추경, 불투명

경인 W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