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3총선을 뛰는 사람들]윤종기, "33년 경찰 경험으로 정치권력에 맞설 것"

김주엽 기자

발행일 2016-03-21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6032001001452000082751
더불어민주당 윤종기(인천 연수구을·사진) 예비후보가 19일 오후 2시께 인천시 연수구 송도동 센터프라자에서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열었다.

윤 예비후보의 개소식에는 더민주 홍영표 인천시당 위원장, 박남춘 남동구갑 예비후보, 윤관석 남동구을 예비후보, 송영길 계양구을 예비후보 등 인천 각 선거구에 출마하는 후보들이 참석했다.

윤 예비후보는 "독선과 독주로 국민을 무시하는 정치권력에 맞서기 위해 인천시민의 선택을 받겠다"며 "33년 경찰 공무원 경험을 바탕으로 희망의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주엽기자 kjy86@kyeongin.com

김주엽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