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대병원 4세대 로봇 '다빈치 Xi' 도입… 정교한 수술 집도

권준우 기자

발행일 2016-12-13 제15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아주대병원 로봇수술
위장관외과 한상욱 교수(콘솔박스)가 다빈치Xi로 수술을 하고 있다. /아주대학교병원 제공

아주대병원이 제4세대 수술용 로봇 '다빈치 Xi' 모델을 도입했다.

제4세대 Xi 시스템은 기존 모델에 비해 기능과 편의성이 크게 개선돼 기술적 한계로 접근이 어려운 림프 절제술 등 고난이 암 수술은 물론이고 수술부위를 최대한 축소하는 최소침습 수술에도 확대 적용할 수 있다.

김욱환 로봇수술위원장(췌담도외과)은 "기존 모델의 한계를 넘어 더욱 정교해졌기 때문에 집도하는 의사나 환자의 만족도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준우기자 junwoo@kyeongin.com

권준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