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유월절 대성회 전국 규모 개최

이윤희 기자

입력 2018-03-21 11:22:2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2018년 유월절 대성회를 연다. 오는 30일 저녁, 전 세계 175개국 7천여 지역에 위치한 하나님의교회에서 일제히 거행된다. 국내에서는 본당인 새예루살렘 판교성전을 포함해 전국 400여 지역교회에서 열린다.

유월절은 한자로 '넘을 유(逾), 건널 월(越)'로 쓰고, 영어로는 '패스오버(passover)'다. '재앙이 넘어간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성경 상 날짜는 성력 1월 14일 저녁이다. 양력으로는 3~4월경에 해당한다.

교회 측은 "2천 년 전 예수님과 사도들이 지키던 방식 그대로 유월절을 지키고 있다"며 "유월절 날, 예수 그리스도의 본을 따라 서로의 발을 씻기는 세족(洗足)예식을 행하고 이후 예배와 더불어 축사한 떡과 포도주를 먹고 마시는 성찬예식을 진행한다"고 설명했다.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유월절을 알리는 동시에 이웃과 사회를 위한 봉사활동에도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현재 환경정화, 헌혈, 재난구호, 소외이웃돕기, 문화행사 개최 등 다채로운 활동을 벌이고 있으며 '유월절사랑 생명사랑 헌혈릴레이'를 펼쳐 2005년부터 현재까지 17만여 명이 참여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이윤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