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4일 서귀포시 일대 환경정화운동

김종화 기자

입력 2018-07-06 10:42:0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70601000472200022351.jpg
4일, 제주 일대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이 환경정화활동을 마친 뒤 환하게 웃고 있다.

세계 곳곳에서 꾸준한 환경정화활동을 펼쳐 온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지난 4일 서귀포시에서도 거리정화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과 이웃 등 100여 명은 서귀포시 중앙로터리에서 비석거리 교차로까지 2km 구간의 대로와 골목을 누비며 쓰레기를 말끔히 청소했다.

이곳은 지역민뿐만 아니라 타지에서 온 관광객 등 유동인구가 많아 버려지는 쓰레기도 많다. 이들은 일회용 플라스틱 컵, 비닐, 담배꽁초, 폐휴지 등 생활쓰레기들을 수거해 50L 분량의 쓰레기봉투 40개를 가득 채웠다.

동홍동 주민센터에서도 이들의 정화활동을 환영하며 쓰레기봉투와 장갑 등을 제공했다.

교회 관계자는 "오염된 지구환경을 정화하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을 계획했다. 가족들을 위해 집 구석구석을 쓸고 닦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교회와 가까운 지역부터 깨끗한 환경으로 바꿈으로서 지역 이웃들의 삶에 기쁨을 더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교회가 위치한 175개국 7,000여 지역을 중심으로 환경정화, 헌혈릴레이, 이웃돕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김종화기자 jhkim@kyeongin.com




김종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