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축구]베트남 총리, 박항서호에 "잘 싸웠다" 격려… 베트남 아랍에미리트 중계 방송은?

손원태 기자

입력 2018-08-31 18:30:3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8082901002057800096861.jpg
사진은 지난 29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보고르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준결승 한국과 베트남의 경기. 베트남 응원단들이 열띤 응원을 하는 모습. /치비농[인도네시아]=연합뉴스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가 아시안게임 축구 준결승에서 한국에 패한 자국 축구대표팀에 메시지를 보내 "잘 싸웠다"며 "희망을 잃지 말라"고 격려한 것으로 전해졌다.

31일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푹 총리는 지난 29일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한국에 1-3으로 패한 직후 메시지를 보내 "잘 싸웠다"고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다.

푹 총리는 또 "희망을 잃지 말라"면서 "오는 9월 1일 동메달을 놓고 아랍에미리트(UAE)와 치르는 경기를 잘 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푹 총리는 지난 27일 박항서 호가 시리아를 누르고 아시안게임 첫 4강 진출이 확정된 후에도 국영 TV를 통해 박 감독과 대표팀 선수들에게 축하 인사를 전했다. 

한편 베트남은 아랍에미리트를 상대로 내달 1일 토요일 오후 5시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치비농의 파칸사리 경기장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동메달 결정전을 치른다.

KBS N스포츠와 POOQ, 옥수수, 아프리카TV에서 해당 경기를 시청할 수 있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