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남양주서 지역 거리정화 활동 벌여

김종찬 기자

입력 2019-07-03 17:34:2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0301000312000013801.jpg
최근 남양주 화도읍 마석우리 일대에서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소속 성도들이 지역 거리정화 활동을 벌였다./사진제공-하나님의 교회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김주철 목사)는 최근 남양주 화도읍 마석우리 일대에서 성도 7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지역 거리정화 활동을 벌였다고 3일 밝혔다.

성도들은 마석우리 일대 1.5㎞ 거리에서 진행된 이날 정화 활동에서 길거리에 버려진 음료수캔, 일회용컵, 담배꽁초 등을 주웠다.

이날 성도들이 수거한 쓰레기는 50ℓ 쓰레기봉투 70개 분량에 달했다.

화도읍 한 주민은 "이곳은 유동인구가 적은데 비해 버려지는 쓰레기는 많은 편이라 거리나 주택가가 늘상 지저분했다"며 "쾌적한 화도읍을 만드는 일에 하나님의 교회가 앞장서줘서 든든하다. 무더운 날씨에 고생해 주어서 고맙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교회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과 장마가 시작돼 안 그래도 힘든 주민들이 좀 더 쾌적한 환경에서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며 이번 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봉사자들 역시 쾌쾌한 냄새가 나고 지저분했던 거리가 깨끗해진 것을 보니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님의 교회는 화도읍 뿐만 아니라 진접읍, 퇴계원면 등 남양주시 전역에서 지속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이어오면서 최근에는 경기도로부터 도지사 표창장 및 도의회 의장 표창장을 받았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