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대구 코로나19 극복 위해 총 3만 매 보건용 마스크 지원

입력 2020-03-16 18:24:06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 기사모음

2020031601000838700043711.jpg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가 16일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 2차에 걸쳐 총 3만 매의 보건용 마스크(KF94)를 전달했다./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제공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는 16일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2차에 걸쳐 총 3만 매(1차 2만매, 2차 1만 매) 분량의 보건용 마스크(KF94)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 마스크는 대구지역 코로나19 일선 의료현장에서 밤낮없이 고군분투 중인 의료진과 시민들에게 공급될 예정이다.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희정 사무처장은 "소중한 마스크를 보내주셔서 대구시민들에게 큰 힘이 된다. 이렇게 여러 정성을 모아주신 덕분에 우리 대구가 힘낼 수 있을 것"이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하나님의 교회 관계자는 "사회 곳곳에서 재난을 함께 극복하려는 움직임이 줄 잇고 있다. 교회 뿐만 아니라 성도들 역시 대구 의료진들과 시민들을 위로하고 응원하기 위해 마스크 지원에 나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교회는 이외에도 코로나19 대응 및 극복을 위해 다방면으로 도울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그동안 하나님의 교회는 대구 곳곳에서 다채로운 봉사를 펼쳐왔다. 특히 2003년에 일어났던 대구지하철 참사 때는 유가족들을 위한 무료급식 자원봉사를 실시해 55일 동안 하루 평균 3천그릇의 '집밥'을 제공했다.

이 밖에도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해 강원도에서 발생한 초대형 산불로 고통받는 이재민들을 돕고자 지난 1월 강원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성금 5천만 원을 전달한바 있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민선 8기 첫 인천시 정무부시장 임용 절차 개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