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세계175개국 300만 신자 부활절 예배 온라인으로 진행

김종찬 기자

입력 2020-04-12 12:59:4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0041201000564300028351.jpg
하나님의 교회 새예루살렘 판교성전 /하나님의교회 제공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김주철 목사)가 코로나 19에 따른 국가적 어려움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부활절(12일) 예배를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이날 온라인 예배에는 한국을 비롯해 세계 175개국 300만 신자들이 참여했다고 하나님의교회는 밝혔다.

부활절은 예수 그리스도가 십자가에서 죽은 지 사흘 만에 부활해 인류에게 부활과 변화의 산 소망 준 것을 기념하는 절기다. 예수는 제자들과 유월절을 지키며 죄 사함과 영생을 허락하는 새 언약을 세운 뒤, 다음날 무교절에 인류의 죄를 대신해 십자가에서 고난당하고 운명했다. 그로부터 사흘째 날이자 일요일 새벽에 죽은 자 가운데서 부활했는데 기독교에서는 이를 기념해 부활절이라고 부르고 있다.

김주철 목사는 "그리스도께서 사망의 권세를 깨뜨리고 죽음의 고통에 매인 인류에게 부활과 영생의 확신을 주셨듯이 하나님의 교회도 인류의 밝은 내일을 위해 항상 함께하겠다"며 "하나님의 숭고한 사랑과 진리 안에서 전 세계인이 바르고 선하게 살아간다면 고난과 역경을 이기고 행복한 미래를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