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하나님의교회, 전세계 의료진에 코로나19 예방 마스크 지속 전달

입력 2020-07-09 16:29:34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김종찬기자 기사모음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는 코로나 19 예방 필수품 중 하나인 마스크를 전 세계 각국의 의료진 및 관계 당국에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고 9일 밝혔다.

국내에서도 1·2차에 걸쳐 총 3만 매의 보건용 마스크(KF94)를 긴급 지원한 바 있다.

우선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 8일 몽골 수도 울란바토르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이 만든 면 마스크 5천매와 일회용 마스크 5천매를 몽골 보건부에 전달했다.

하나님의 교회 관계자는 "수도 울란바토르는 몽골 인구의 절반가량이 거주하는 밀집지역이라 방역 필수품인 마스크를 지원하게 됐다"며 "재난 극복에 작게나마 힘을 보태고자 성도들이 마음을 모았다. 코로나19가 종식되는 날까지 모든 국민이 더 안전하고 건강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하나님의 교회는 가격 폭등과 통행 제약 등의 이유로 마스크를 구입하기 어려운 네팔에도 총 400세트의 마스크를 지원했다. 이 마스크는 네팔 수리아비나야크의 신자들이 만들었다.

앞서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 6월에도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의 미 해군 방공구축함에 수제 마스크 250매를 기탁했고, 같은 기간 페루 카하마르카 지역 경찰서에 면 마스크 200매를 전달한 바 있다.

/김종찬기자 chani@kyeongin.com


민선 8기 첫 인천시 정무부시장 임용 절차 개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