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진접읍 식품창고 화재 6시간만에 진화…1억9천여만원 피해

이종우 기자

입력 2021-02-24 09:49:0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카카오톡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210224038064_akr20210224048100060_01_i.jpg
지난 23일 오후 9시 35분께 남양주시 진접읍의 한 식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나 약 6시간 만에 꺼졌다. 2021.2.23 /남양주소방서 제공

남양주의 식품 창고에서 불이 나 1억9천만원 피해가 발생했다.

지난 23일 오후 9시 35분께 남양주시 진접읍의 한 식품 보관 창고에서 불이나 약 6시간 만에 꺼졌다.

이날 화재로 1천 487㎡ 규모의 창고 건물과 내부 보관 물품 등이 불타 1억9천800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 피해가 났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길이 거세지면서 이날 오후 9시 50분께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인 대응 1단계가 내려지기도 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

경인일보 채널

  • 강원일보
  • 경남신문
  • 광주일보
  • 대전일보
  • 매일신문
  • 부산일보
  • 전북일보
  • 제주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