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일보

제보안내

경인일보는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제보자 신분은 경인일보 보도 준칙에 의해 철저히 보호되며, 제공하신 개인정보는 취재를 위해서만 사용됩니다. 제보 방법은 홈페이지 외에도 이메일 및 카카오톡을 통해 제보할 수 있습니다.

- 이메일 문의 : jebo@kyeongin.com
- 카카오톡 ID : @경인일보

개인정보의 수집 및 이용에 대한 안내

  • 수집항목 : 회사명,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 수집목적 : 본인확인, 접수 및 결과 회신
  • 이용기간 : 원칙적으로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목적이 달성된 후에 해당정보를 지체없이 파기합니다.

기사제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익명 제보가 가능합니다.
단, 추가 취재가 필요한 제보자는 연락처를 정확히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최대 용량 10MB

이설야 시인 '앵무새를 잃어버린 아이' 박영근 작품상 선정

김성호기자

ksh96@kyeongin.com

김성호기자 기사모음

이설야 시인
이설야(사진) 시인이 박영근 작품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박영근 시인 기념사업회는 제8회 박영근작품상 수상작으로 이설야 시인의 시 '앵무새를 잃어버린 아이'를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수상작은 작년에 출간된 이설야 시인의 두 번째 시집 '굴 소년들'(아시아)에 실린 첫 작품으로 어린이의 노동을 주제로 다뤘다.

8살 나이로 가사도우미로 일하다 집주인 부부에게 폭행당해 숨진 파키스탄 소녀 '조흐라 샤'를 추모하는 시다. 가해자 부부는 조흐라 샤가 고가의 애완용 앵무새에게 먹이를 주다 실수로 놓치자 학대했고 결국 죽음에 이르게 했다.

심사위원회는 "노동하는 존재의 고통에 대한 형상화에 갇혀 있지 않고 그 고통으로부터 노동하는 존재를 해방시키겠다는 비감의 결단을 보여준다는 사실 때문에 이 작품을 주목했다"며 "시인은 기존의 현실주의 시가 빠지던 관습화된 저항을 넘어서 새롭게 만들어내는 능력을 보여주고 있다. 한국의 현실 저항시가 새로운 영역을 개척해가는 모습"이라고 평했다.

/김성호기자 ksh96@kyeongin.com